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

본문 시작

월동 무·배추, 비닐·부직포로 덮어주면 언 피해 감소

  • 김민정
  • 조회 : 150
  • 등록일 : 2018-12-18
 
- 무 영하 0.5℃ 이하, 배추 영하 7℃ 이하에서 언 피해 발생 -

농촌진흥청(청장 김경규)는 올 겨울 한파 및 폭설이 예상되므로 월동 무와 배추의 언 피해(동해) 예방을 위해 비닐과 부직포로 막 덮기를 꼭 할 것을 당부했습니다.

막 덮기는 무·배추 위에 지주대 없이 비닐과 부직포를 덮는 것을 의미합니다.

무·배추에 막 덮기를 한 결과, 무·배추 조직세포의 어는 피해가 뚜렷하게 감소하는 효과가 있었습니다.

비닐과 부직포를 함께 덮어주는 것이 비닐만 덮는 것보다는 훨씬 언 피해 예방에 효과가 좋습니다.

무·배추는 비교적 저온에 잘 견디는 작물이지만 무는 영하 0.5℃ 이하에서, 배추는 영하 7℃ 이하에서 언 피해가 발생합니다.

특히 지난해와 같이 폭설과 강추위가 장기간 지속되면 언 피해는 더 커지게 되므로 월동 무·배추에 막 덮기로 피해를 예방해야 합니다.

무가 언 피해를 받으면 뿌리 내부 어린 조직의 손상으로 호흡이증가해 월동 무 특유의 단맛이 떨어지고 수분이 감소해 무를 씹었을 때 푸석푸석한 식감을 느끼게 됩니다.

배추가 언 피해를 받으면 뿌리 내부가 얼게 되어 결구(잎이 여러 겹으로 겹쳐서 둥글게 속이 드는 일)가 안 됩니다. 또한 생장점이 불량해져 크기가 작아지고 단맛과 수분이 떨어져 상품성이 없어지게 됩니다.

월동 무는 주로 제주도에서, 월동 배추는 주로 해남 및 진도 지역에서 재배되고 있는데 최근 전남, 경남 지역에서 월동 무, 배추를 재배하는 면적이 늘어나고 있습니다.

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김대현 채소과장은 "올 겨울도 지난해와 같이 강추위가 예상되므로 월동 무, 월동 배추 재배 시 반드시 피복자재를 이용한 막 덮기로 언 피해를 예방해야 한다."라고 전했습니다.



출처:농촌진흥청

목록

  • 담당부서 : 귀농귀촌팀
  • 담당자 : 노아영
  • 연락처 : 041-670-5023
  • 최종수정일 : 2018-10-11
만족도조사
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