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

본문 시작

꿀벌 방사하고 천장 개폐 환기해야

  • 김민정
  • 조회 : 36
  • 등록일 : 2019-07-11
 
- 도 농업기술원 “고온기 구기자 낙화 현상에 주의” 관리 당부 -

충남도 농업기술원 구기자연구소는 고품질 구기자 생산을 위해 고온기 낙화 현상 예방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.

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, 구기자는 바람에 의한 수분율이 10%에 불과하고, 대부분 꿀벌 등 곤충에 의한 충매 수분을 해 개화기에 방화 곤충의 활동이 매우 중요하다.

최근 구기자 재배는 비가림하우스 방식이 늘어나 하우스 내 방화 곤충 유입이 줄어들고, 활동도 활발하지 않아 낙화가 많이 발생하고 있다.

특히 고온기에 비가림하우스 내 온도가 40도 이상으로 올라가면 암술머리에서 화분 발아가 불량해지며, 화분관 신장도 멈춰 낙화 현상이 촉진될 수 있다.

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천장에 개폐 시설을 설치해 환기하고, 꿀벌 등 방화 곤충을 인공 방사해 수정률을 높여야 한다.

도 농업기술원 구기자연구소 윤덕상 팀장은 “고품질 구기자를 수확하기 위해서는 개화기 낙화 현상을 줄이는 것이 관건”이라며 “비가림하우스의 경우 자가화합성 품종인 ‘화수’를 재배하는 것도 수정률을 높일 수 있는 좋은 방법”이라고 말했다.

고온기 구기자 관리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도 농업기술원 누리집( https://cnnongup.chungnam.go.kr/main.cs)을 통해 확인하거나 도 농업기술원 구기자연구소(041-943-1117)로 문의하면 된다.


<출처:농사로>

목록

  • 담당부서 : 귀농귀촌팀
  • 담당자 : 노아영
  • 연락처 : 041-670-5023
  • 최종수정일 : 2018-10-11
만족도조사
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?